작성자
작성일 2019-02-08 (금) 12:55
ㆍ조회: 10  
혀의 노동
혀의 노동
시.연세영

따스한 입의 온도로
나전을 붙인다
오로지 혀로 해야 한다
아교 서말을 먹어야
나전장인이 된다는  
몸의 노동
혀가 예술이다
세밀가귀 (細密可貴)
정신 번쩍드는  살신
모른다면
기린다 말하지말라
아낀다 말하지말라.

 

 Poetry
    N         제목 작성일 조회
2413 말씀 2019-04-18 2
2412 2019-04-18 2
2411 자목련 2019-04-17 4
2410 공터에서 2019-04-16 4
2409 복녀 혹은 복남이 2019-04-14 4
2408 2019-04-14 2
2407 꽃과 햇살 2019-04-13 2
2406 꿈속의 기록에도 외로움은 있다 2019-04-11 8
2405 가락출사표 2019-04-11 6
2404 배려와 햄버거 2019-04-09 4
2403 2019-04-09 4
2402 틈을 베어버리다 2019-04-08 4
12345678910,,,202